'권희동 3점포' NC, 대만대표팀에 5-2 승

[엑스포츠뉴스=김유진 기자] '아홉번째 심장' NC 다이노스가 대만 WBC(월드베이스볼클래식) 대표팀을 꺾었다.

NC는 27일 대만 가오슝 쳉칭레이크구장에서 열린 대만 대표팀과의 연습경기에서 권희동의 3점 홈런을 앞세워 5-2로 승리했다.

선취점은 NC가 먼저 뽑아냈다. 5회 초 선두타자 권희동이 유격수 실책으로 출루한 뒤, 김태군이 1사 1루 상황에서 우익선상에 떨어지는 2루타를 쳐내 1-0으로 앞서나갔다.

NC는 6회에만 대거 4득점을 올렸다. 이호준의 볼넷으로 얻은 1사 1,2루에서 2루 주자 차화준이 3루 도루를 성공했고, 상대 투수의 와일드피치를 틈타 한 점을 추가했다. 이어 권희동이 1사 1,2루에서 좌측 담장을 넘기는 3점 홈런포를 쏘아올리면서 5-0으로 점수차를 벌렸다.

대만 대표팀은 9회말 2점을 따라붙었지만 승부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.

NC는 이날 선발투수 찰리 쉬렉과 애덤 윌크가 3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고, 윤형배, 고창성, 김진성도 제 몫을 다해냈다.

NC는 28일 타이중 인터컨티넨탈 구장에서 대만 대표팀과 두 번째 평가전을 치른다.

김유진 기자 slowlife@xportsnews.com

저작권자ⓒ 엑스포츠뉴스 (www.xportsnews.com) -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@xportsnews.com